친구할까요?
사랑과 이별
사랑과 전쟁
결혼을 앞두고
실시간토크
시시콜콜수다
희노애락
연예가 수다
싱글 모여라
솔로탈출
남편.남자친구
직장생활 필살기
시댁.친정 이야기
10대의 고민
20대의 발언
30대의 나눔
40대의 공감
50/60대 청춘
뉴스/이슈
계획임신
임신과 피임
불임/유산 이겨내요
태몽 톡
태교에서 출산
산후관리
영아키우기
유아키우기
모유/분유
유아식
놀이와 교육
육아상식
아이건강
백일/돌잔치 자료실
육아 갤러리
아이와 나들이
육아 업체정보
육아가이드
웨딩정보
스킨케어/메이크업
다이어트
상견례
예식장
드레스/예복
스튜디오
헤어/메이크업/뷰티
신혼여행
한복
침구
예물/예단
폐백/이바지
부케/꽃장식
청첩장
가전가구
웨딩이슈
웨딩/신혼 스토리
신혼집 꾸미기
웨딩 업체정보
인테리어
살림노하우
생활정보 재테크
영화/공연/책/이벤트
건강생활정보
다이어트/운동
연예인 다이어트
여행/휴식
건강한 뉴스
건강 마니아
건강 음식/식품
건강 생활상식
다이어트
몸짱 운동법

건강한뉴스

Home > 여성 > 건강 > 건강한뉴스
건강한뉴스
茶음료 좋지않다,...조회 36629  
피로회복에 좋은 체조...조회 29545  
의사들 가운·넥타이...조회 28185  
건강을 생각하는 당신...조회 28123  
뇌졸중 예방 생활법조회 27754  
하지정맥류, 병원 빨...조회 27461  
기쁨과 슬픔 사이, 조울증조회 27307  
신종플루 검사비용 건...조회 26978  
첫 대장내시경 검사서...조회 26725  
엄마 여드름 심했으면...조회 26087  

이전글 다음글 목록 
▶운동은 꾸준히 규칙적으로 하고 충분한 수면 취해해야=아침, 저녁 기온이 너무 높지 않은 시간을 이용하여 꾸준히 운동을 한다. 장소도 바람이 잘 통하고 습도가 높지 않은 실내나 그늘이 좋으며 특히 햇빛이 강한 정오에서 오후 3시 정도까지는 야외에서의 운동을 피하는 것이 좋다. 여름철이라고 특별히 다른 운동을 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자신의 건강 상태와 체력 수준에 알맞은 운동을 하면 된다. 다만 여름철에는 땀을 많이 흘리고 체력의 소모가 크기 때문에 너무 과도하게 운동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탈수를 막기 위해 운동도중에 20분마다 200ml의 물을 보충해 주고, 장시간 운동 시에는 반드시 5~10% 미만의 당분이 함유된 스포츠 음료를 준비하여 운동으로 인해 올 수 있는 저혈당을 예방하는 것도 중요하다. 혈중 케톤체(아세트산, 3-히드록시산 및 아세톤의 3자의 총칭)가 나오거나 혈당조절이 잘 안되는 기간에는 운동을 삼가도록 한다. 장마가 계속될 때에는 실내에서 할 수 있는 운동(수영, 헬스, 실내자전거, 스트레칭, 아령을 이용한 근력 운동 등)을 시도해 볼 수 있다. 수영은 여름철에 하기 가장 좋은 운동으로 권유되며 한번에 30분~60분정도가 적당하고 물속에서 걷기나 아쿠아 에어로빅 등이 좋다.

열대야로 인해 잠을 충분히 자지 못하면 불규칙적인 식사와 생활리듬으로 이어져 혈당 조절을 악화시킬 수 있다. 충분한 수면을 위해서는 술, 담배, 야식, 자기 전 심한 운동은 피하고, 공포영화나 만화책, 컴퓨터, TV 시청 등으로 취침시간을 놓치는 것은 좋지않다. 미지근한 물로 샤워하고, 방을 조용하게 하고 조명은 낮추고 편안히 누워서 심호흡을 하는 것은 수면에 도움을 주며 실내온도는 24~26도를 유지함이 좋고 에어컨이나 선풍기는 적당히 이용하도록 한다.

▶'당뇨발' 무더운 여름철에는 특별히 조심해야=당뇨환자에게 흔하게 발생하는 '당뇨발'은 무서운 질환이다. 당뇨발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덥고 습한 날씨로 인해 발에 무좀이나 습진이 생기기 쉬우므로 발을 자주 씻고 잘 말린 후 보습크림을 바르도록 하는 것이 좋다.

서울대학교병원 내과 박경수 교수는 "매일 발을 관찰하는 것이 좋고 발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특히, 운동후에는 발을 살펴보고 물집이 없는지, 세균감염의 흔적이 없는지 관찰하도록 생활습관화하는 것이 좋다"고 충고했다. 특히, 장마철 젖은 발에는 세균감염이 쉽게 될 수 있어 습기가 많은 발은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한 사람은 쉽게 나을 수 있는 상처인데도 당뇨병 환자들은 상처가 일단 생기면 잘 낫지 않기때문이다. 덥다고 맨 발로 다니지 말고 땀 흡수가 잘 되는 면양말을 신고 통풍이 잘 되고 편안한 신발을 신는 것이 좋다.

▶ 외국여행시에는 주치의와 상담통해 인슐린 투여량 조절해야 =여행을 떠나기 전에는 평소 혈당관리가 잘 되고 있는지 먼저 확인하고, 만약 혈당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지 않다면 의료진과 상의하여 혈당을 조절한 후에 여행을 떠나도록 한다. 특히 해외여행인 경우 여행일정의 사본, 당뇨병 진단서와 그 나라 언어로 된 처방전을 준비한다. 여름 휴가를 떠날 때 일부 당뇨병 환자들은 인슐린이나 경구혈당강하제를 준비하지 않아 혈당 관리가 엉망이 되고 때로는 위험한 상황에까지 처하는 경우도 있기때문이다.

여행 시 당뇨병 관리에 필요한 혈당측정기와 소모품, 혈당측정기에 들어갈 여분의 전지, 당뇨수첩, 당뇨병 인식표 등은 직접 휴대하는 것이 좋으며, 인슐린 주사제도 여분을 준비하는게 좋다. 펜타입의 인슐린이 보관이나 사용방법이 훨씬 간편하다.

사용중인 인슐린은 실온(15-25도)에서 4주간 보관해도 괜챦으나 너무 높은 온도에서는 약효가 다소 떨어질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한다.

박경수 교수는 "시차가 나는 외국으로 여행을 가는 경우에는 주치의와 상담해 인슐린 투여량을 조절해야 하며 평상시 당뇨교육을 통해 몸이 아픈 날의 수칙을 충분히 알고 있어야 하고 특히, 여행 중 구토 및 설사의 예방과 적절한 대처법에 관한 지식을 꼭 알아두고 다른 질병을 대비한 몇가지 내복약(소화제, 진통제. 소염제등)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김태열기자/kty@heraldcorp.com
- 헤럴드 생생뉴스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당뇨발 부르는 맨발..시원한 이온음료는 '악마의 유혹'

글쓴이: 이뽄여우  |  날짜: 2014-05-27 조회: 6
http://board.pcclear.co.kr//woman/view.php?category=SUwfLFc2SDtUMw==&page=1&num=EBlPdRBq&stype=&search=   복사

당뇨병 환자 무더운 여름나기

덥고 습한 날씨 무좀 · 습진 관찰 생활화…자주 씻고 잘 말리고…보습크림은 필수…양말 챙기고 통풍 잘되는 신발 신어야

입맛 없어도 균형잡힌 식사로 혈당관리…땀 흘리면 음료수보단 냉수로 갈증해소…수영 · 아쿠아에어로빅 · 물속 걷기 강추

본격적인 여름철이 성큼 다가왔다. 각종 만성질환자들 중에서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들은 무더운 여름철에 생활의 리듬이 깨지기쉽다. 그만큼 혈당관리도 어려워진다. 당뇨병 환자가 무더운 여름철에 건강한 여름을 나려면 규칙적인 운동과 식사, 생활습관이 필수적으로 뒤따라야한다. 또한 여름철에 특히 '당뇨발'이 생기지 않도록 발의 위생관리에 신경을 써야한다. 해외여행 계획이있다면 먼저 주치의와 충분한 사전 건강상태 체크를 받고 떠나는 것이 필수적이다.

▶ 규칙적인 식습관을 유지하고 물은 충분히 섭취해야=한 여름이 되면 입맛을 잃기 쉬운데 규칙적인 식사와 균형 잡힌 메뉴는 혈당관리에 매우 중요하므로 다양한 음식으로 식단을 준비해 입맛을 잃지 않도록 해야한다. 입맛을 유지하려면 냉콩국수, 냉채, 오이냉국, 겨자채 등의 식단을 번갈아 준비해보고, 다른 음식에도 조리법에 신경을 써서 식단의 변화를 주면 좋아하는 음식을 먹으면서도 알맞은 열량을 섭취할 수 있다.

또 입맛이 없어 외식을 하더라도 음식점에서 자주 먹는 음식의 성분과 열량에 대한 관심과 충분한 정보를 가지고 자신에게 적절한 양과 종류를 선택할 수 있어야 한다. 더위에 지치거나 땀을 많이 흘렸을 때는 시원한 음료수나 빙과류 생각이 절로 나게 마련이다. 그러나 대부분의 음료수에는 단순 당이 많아 혈당에 나쁜 영향을 미치고, 스포츠 이온음료의 경우도 체내 흡수속도가 빨라 다른 음료에 비해 갈증을 신속히 없애준다는 장점이 있지만 열량이 있으므로 지나친 섭취는 주의해야 한다. 또한 무설탕, 무가당이라고 표시되어 있는 음료수에는 설탕이나 포도당 대신 과당이나 당알코올이 들어있는 경우가 있어 주의해야한다. 슈퍼마켓에서 구입하는 대부분의 식품 포장에는 원료와 첨가물, 영양소 함량이 적혀 있으므로 반드시 영양표시를 확인하고 식품을 주의 깊게 선택해야한다.

갈증이 나거나 땀을 많이 흘렸을 경우에는 탈수되지 않도록 충분한 수분을 섭취해야 하는데, 이때에는 시원한 냉수나 끓여 식힌 보리차를 마시는 게 바람직하다. 냉녹차, 레몬을 띄운 냉 홍차, 심심하게 끓여 냉장고에 넣어둔 미역국이나 오이냉국도 공복감을 줄이면서 갈증을 해소할 수 있어 좋다.
본격적인 여름철이 성큼 다가왔다.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들은 혈당관리도 어려워진다. 여름철에는 특히' 당뇨발'이 생기지 않도록 발의 위생관리에 신경을 써야한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동성애자 파트너 구함
 연상녀와 자고싶은데 ...
 이혼녀 바람님 저랑...
 대전에 사는 연상녀 ...
 저랑 만나서 키스라도...
 연상녀와 자고싶은데 ...
 남자에요??
 위로해주고 싶어요
 혼자가 싫어
 좋은 친구 해여
무료문자
10대성폭행논란 충격경악 동거녀...
'남격 꿀포츠' 김성록, 200...
ex-된장녀 인간되어 가다
동물병원 갔다온지 2시간만에 발...

뿌릴수록 살아나는 바디라인 '바디 코르셋 선 스프레이'뿌릴수록 살아...
뿌릴수록 바디라인이 살아난다. 리얼 내추럴 코스메틱 ...
30 days 워터프루프 마스카라 #1130 days...
수많은 마스카라 중 어떤 것을 사야하나, 어떤 것이 ...
103kg에서 51kg으로.. 권미진 다이어트 화제103kg에서...
개그우먼 권미진이 다이어트 성공 전도사로 바쁘게 생활...
휴가철 앞두고 메르스 주의보..機內 안전할까휴가철 앞두고...
외국여행이 잦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치사율이 30%...
하루동안 열지 않기